전체뉴스  >
글자확대글자축소인쇄 스크랩metoday

올해 1000가구 이상 대단지 56곳 7만8000여가구 입주

서울 마곡, 수원 광교, 부산 중동 등 전월세 풍부

"새 아파트 전세, 대단지 아파트 입주 노려보세요"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써브는 연내 입주 예정인 전국의 아파트(주상복합 포함, 국민임대 제외)가 총 22만6239가구로 이 가운데 1000가구가 넘는 대단지는 56곳, 7만8만567가구에 이른다고 8일 밝혔다.

대단지 입주단지는 전월세 물량이 한꺼번에 쏟아져 인근 아파트에 비해 시세가 저렴한 장점이 있다. 또 단지가 큰 만큼 교통·편의시설이 잘 갖춰진 경우가 많아 세입자들이 관심을 가질 만하다.

서울 강서구 마곡지구에서는 5월말부터 8월말까지 9개 단지, 6730가구의 집들이가 예정된 가운데 5ㆍ7ㆍ14ㆍ15단지가 100가구가 넘는 대규모 단지로 꼽힌다.

6·7단지는 서울지하철 9호선 신방화역과 마곡나루역, 14·15단지는 5호선 마곡역을 이용하기 좋다.

경기도에서는 남양주시 퇴계원면 퇴계원힐스테이트(1076가구)가 4월에 입주한다.

경춘선 퇴계원역이 걸어서 5분내에 있고 단지 내에 도제원 초등학교가 있어 학부모들이 눈여겨 볼만하다.

6월에는 수원 광교신도시 A18블록에 호반베르디움 1330가구가 입주한다. 전용면적 59∼84㎡의 중소형으로만 구성돼 있고 홈플러스ㆍ이마트 등 편의시설이 가까이 있다.

지방에서는 부산 해운대구 중동에서 해운대 힐스테이트위브가 이르면 이달 말 집들이를 시작한다. 전용면적 44∼241㎡로 주택형이 다양하고 2369가구의 대단지여서 전월세 물량도 많을 전망이다.

강원도 춘천시 소양로에서는 춘천e편한세상이 4월 입주한다. 전용면적 78~124㎡ 1431가구로 춘천시청, 강원도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한림대춘천성심병원ㆍ강원대병원 등 행정ㆍ의료시설이 가깝다.
 

이 기사를 읽으니

많이본뉴스

평형계산기